: 2018.10.4 목 10:30
> 뉴스 > 생활 > 행사 | 포토뉴스
       
숲속 트레킹으로 피톤치드 만끽하세요
서울시, 21일부터 주말 가족․연인과 함께하는 도심 숲속 트레킹 운영
2018년 04월 16일 (월) 15:43:39 박상호 기자 shpark@rcnews.co.kr

   

 

서울시는 4월부터 11월까지 가볍게 도심 숲속에서 가까운 분들과 함께 이야기하며 걸을 수 있는 힐링 장소 5개소를 선정해 '서울명산 트레킹'을 운영 한다.

서울시 관계자는 “일상의 분주함이나 도시의 화려함과 소음으로부터 잠시 벗어나 자연 속에서 한적한 시간을 보내고자 하는 시민들을 위해 서울명산 트레킹을 운영 한다”고 밝혔다.

일자별로 ▲4월 21일 안산자락길 ▲5월 19일 아차산둘레길 ▲9월 16일 양재시민의숲 ▲10월 20일 북악산한양도성길 ▲11월 11일 하늘공원 등 총 5개소가 운영 된다.

4월 21일 시작하는 안산자락길은 삼림욕을 즐기면서 봄의 시작을 느낄 수 있는 코스로 봄꽃 벚꽃이 절정이다. 독립공원을 출발해 메타세콰이어~무악정을 지나는 7.0km 구간으로 2시간40분 거리이다.

숲길 초입부터 소나무, 참나무, 메타세콰이어까지 빽빽이 들어차 삼림욕과 노약자 등 보행약자도 편하게 산책할 수 있는 순환형 무장애 자락길이 특징이다.

5월 19일 진행되는 아차산둘레길은 서울의 가장 좋은 전망으로 용마폭포공원~깔딱고개를 지나는 3.8km 구간으로 1시간40분 거리이다.

9월 16일 양재 시민의 숲은 혼자 또는 연인과 함께 걷고 싶을 정도로 단풍이 아름다운 코스로 매헌윤봉길의사기념관~문화예술공원을 지나는 3.95km 구간 1시간20분 거리이다.

10월 20일 북악산한양도성길은 삼청공원에서 숙정문을 통과하여 창의문까지 가는 한양도성길 백악구간으로 총4.3km 2시간 거리이다.

11월 11일 하늘공원은 억새풀 은빛 장관을 볼 수 있는 8.4km 구간으로 2시간40분 거리이다.

여러 트레킹코스에 대한 시민설문조사결과 1시간30분 짧은 코스에서 가족과 보다 많은 대화를 나눌 수 있어서 짧은 코스를 늘려달라는 의견을 반영, 코스와 시간을 다양화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17년에 진행됐던 남산, 안산자락길, 서울로7017, 올림픽공원, 어린이대공원에서는 4,600여명의 시민이 참가했으며 만족도가 80%를 넘을 정도로 인기가 높았다.

출발하기 전 부상방지를 위한 간단한 체조와 건강하게 잘 걷는 법 등을 소개하고, 코스 중간에 지역의 역사, 인물, 전설 등 서울을 알아보는 간단한 퀴즈를 통해 정답을 맞힌 분들께는 스탬프를 받아, 도착지점에서는 참가자들이 찍은 사진을 즉석 포토 프린팅 하는 서비스를 받을 수도 있다.

초등학생 이상 시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가 할 수 있으며, 4월 9일부터 서울시체육회 홈페이지(http://www.seoulsports.or.kr)에서 회차별로 접수할 수 있다.

매 코스마다 1,000명씩 신청을 받으며, 북악산한양도성길 참여시에는 신분증(성인)을 반드시 지참해야 한다.

서울시 한정우 체육진흥과장은 “이번에 선정된 트레킹 코스는 도심 가까운 자연 속에서 시민들이 소중한 사람들과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명소”라며 “앞으로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힐링 장소를 적극 발굴하여 행사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체육회(02-490-2767)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

 

ⓒ 주거환경신문(http://www.r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수원111-3 구역해제 취소 행정
원당4구역, “이제 명품주거단지
가을날 서울정원박람회에서 오감만족
GS건설, 구미 문성레이크자이 본
국내 최대 ‘녹색건축의 장’ 열린
서울시 광진구 군자동 358-9번지 광진동양파라곤 제 2단지 207호, 전화: 02)461-5824, 팩스: 02)461-582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다05503 | 발행인 : 김진수 | 편집인 : 한인섭 | 등록일 : 1998년 12월 16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인섭 | Copyright 2003 주거환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r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