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8.19 월 11:37
> 뉴스 > 생활 > 여행
     
연간 500회 런웨이…서울명소 무대로 365패션쇼 막 오른다
15일 ‘서울 365패션쇼’ 시작, 연 500회 이상 패션쇼로 풍성한 볼거리 제공
2019년 04월 22일 (월) 11:01:10 박상호 기자 park@rcnews.co.kr

   
서울시는 4월 15일(월) 서울광장 일대를 시작으로 연중 ‘서울 365 패션쇼’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서울 365 패션쇼’는 ‘서울을 365일 언제 어디서나 런웨이로!’라는 목표로 '16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서울로, 광화문광장, 시립미술관 등에서 총 99회 패션쇼를 진행했고, 총 관람인원은 11,700명에 달하는 등 서울시민을 위한 대표 문화 축제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특히, 올해 ‘서울 365패션쇼’는 연중 시민들에게 관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정기 운영하는 ‘스트리트 패션쇼’와, 반포 한강공원 등 서울 곳곳의 매력적인 장소에서 월 1회 개최되는 ‘바이어 패션쇼’ 두 가지 방식으로 운영한다. 연간 운영횟수도 500회 이상으로 대폭 확대한다.

또한 QR코드를 활용해 시민들이 쇼 관람 후 마음에 드는 의상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우수 신진 디자이너 발굴 및 판로개척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매주 월·목·토, ‘스트리트 패션쇼’란 이름으로 주 3회 정기적인 패션쇼가 진행된다. ‘스트리트 패션쇼’는 매달 ‘이달의 디자이너’를 선정해 DDP, 광화문, 신촌 등 서울을 대표하는 명소에서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진행된다.

시는 보다 많은 시민들이 일상 속에서 패션쇼를 즐길 수 있도록 이동버스를 활용, 시민들이 요청하는 곳 어디든 기동력을 확보해 다양한 현장에서 런웨이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4월에는 ‘보울룬(BOWLOON)’ 김하늘 디자이너의 의상으로 ‘스트리트 패션쇼’를 진행한다. ‘도시에 부는 바람’을 모티브로 하여 화사한 봄기운을 담아낸 캐주얼 의상을 선보인다. 김하늘 디자이너의 패션쇼는 4월 15일~30일까지 진행된다.

5월 ‘스트리트 패션쇼’는 개성있는 스타일을 추구하는 ‘만지(ManG)’ 김지만 디자이너, ‘두칸’ 최충훈 디자이너의 의상으로 진행한다.

김지만 디자이너는 ‘그래피티(graffiti)’를 패션에 접목하여 개성있고 독특한 자신만의 스타일을 시민에게 선보일 예정이며, 패션쇼는 5월 1일~5월 15일까지 진행된다.

‘두칸’ 최충훈 디자이너는 ‘판타지’를 주제로 매 시즌 디자이너가 직접 그림을 그려 이를 의상에 접목하고 있으며, 동양적 우아함을 담은 개성있는 패션을 선보일 계획이다. 최충훈 디자이너의 패션쇼는 5월 16일~30일까지 진행된다.

이외에도 반포 한강공원, 노들섬, 문화비축기지 등 시민들이 많이 찾는 서울 곳곳의 명소에서 한국 대표 디자이너가 참여하는 패션쇼도 월 1회 진행한다.

첫 시작은 24일(수) 오후 7시, 반포 한강공원 예빛섬 무대에서 이상봉 디자이너의 작품으로 시작한다. 이상봉 디자이너는 자유를 상징하는 ‘나비’를 패션에 접목한 국내 대표 디자이너로, 피아노 연주에 맞춰 패션쇼를 선보일 계획이다.

이날 패션쇼 전에는 사전 문화공연도 함께 진행하여, 반포 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은 문화와 패션을 함께 즐길 수 있다.

5월에는 유니크한 디자인으로 한국대표 남성복의 정석으로 손꼽히는 김서룡 디자이너(김서룡옴므)의 패션쇼도 열린다. 이후에도 서울숲, 시립미술관, 문화비축기지, 노들섬복합문화공연장 등 특색있는 장소에서 월 1회 패션쇼를 선보일 계획이며, 자세한 내용은 행사 전 보도자료와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할 계획이다.

최근 방탄소년단(BTS)이 LA에서 열린 제61회 ‘그래미어워즈’에 김서룡 디자이너 의상을 착용해 화제가 되기도 한 만큼, 5월 김서룡 디자이너의 패션쇼는 천만 서울시민과 관광객이 즐길 수 있는 특별한 무대가 될 것이다.

상세일정은 ‘서울365패션쇼 홈페이지(www.seoul365fashion.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주거환경신문(http://www.r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100년 주택의 혈관과 심장을 만
대한민국 프리미엄 브랜드로 최고가
고덕2단지, “참여형 조경문화로
“안양 융창아파트주변지구, 8부
워커힐1단지, 정비계획 수립절차
서울시 광진구 뚝섬로 599, 3층 (자양동), 전화: 02)461-5824, 팩스: 02)461-582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다05503 | 발행인 : 김진수 | 편집인 : 권종원 | 등록일 : 1998년 12월 16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종원 | Copyright 2003 주거환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r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