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18 월 15:38
> 뉴스 > 생활 > 행사 | 포토뉴스
     
한여름 밤 반포한강공원 ‘야경 투어’ 개시
서래섬, 세빛섬, 달빛무지개분수 등 90분간 무료 투어
2019년 06월 28일 (금) 11:22:38 박상호 기자 park@rcnews.co.kr

   

서울시는 6월 28일부터 7월 26일까지 매주 수․금․토․일요일, 저녁 8시 반포한강공원 일대에서 ‘한강 야경 투어’를 진행하며 6월 18일부터 참가 신청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한강 야경 투어’는 반포한강공원 일대의 야경 명소를 해설사와 함께 둘러 볼 수 있는 한강만의 투어 프로그램이다. 2018년 처음 선보여 ‘사전예약 100%’, ‘만족도 92%’를 기록하는 등 큰 호응을 얻어 올해는 운영 횟수를 두 배 이상 확대, 회당 참가 인원을 증원하고 한층 다채로운 이벤트를 준비했다.

운영 횟수는 2018년 총 16회에서 2019년 총 40회로 확대하고, 참가인원도 회당 40명에서 50명으로 늘렸다.

낮에는 숨겨져 있던 한강의 반전 매력, ‘야경’을 소재로 기획한 한강 야경 투어는 올해 “달하 높이곰 돋아샤, 한강의 밤 비추오시라”라는 새로운 주제를 담았다.

이번 프로그램은 6월 28일부터 5주간 매주 4회, 저녁 8시부터 약 90분간, 회당 성인 50명을 대상으로 운영되며, 미성년자라도 보호자를 동반할 경우에는 참가 가능하다.

한강에 특화된 전문 해설사가 안내할 투어 코스는 고즈넉한 야경을 즐기며 사색할 수 있는 ‘서래섬’에서 시작해 꽃을 형상화하여 조성한 ‘세빛섬’의 미디어 파사드쇼, 세계 최장 길이로 2008년 기네스북에 등재된 ‘달빛무지개분수’의 화려한 조명을 감상 할 수 있게 구성되어 있다.

해설사가 들려주는 한강 이야기는 투어에 빠질 수 없는 요소이다. 어둠을 밝혀주는 ‘달’에 관련된 옛이야기, 야경 속에 숨겨진 주변 건축물과 한강의 다리, 달빛무지개분수 등 익숙하지만 잘 몰랐던 이야기를 재미있게 풀어낸다.

또한 투어를 더욱 즐겁게 해줄 다채로운 이벤트가 진행된다.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나만의 한강 랜턴 DIY’는 참가자가 나만의 빛과 색을 담은 감성 랜턴을 만들고, 각자의 랜턴을 들고 투어를 진행하면 자연스럽게 한강의 밤을 밝히는 빛의 행진(랜턴 투어)이 완성되는 프로그램이다.

그 외에도 야경 투어 시간에만 나타나는 ‘빛의 포토존’에서 인생사진을 남기고, 해설사와 함께하는 ‘즉석 퀴즈쇼’도 즐길 수 있다.

   

한편, 서울시는 한강 이야기를 소재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 선사시대부터 현재까지 정치·경제·문화의 중심지였던 한강의 유구한 역사를 체험하는 ‘한강 역사 탐방’과 투금탄 설화를 스토리 보드게임 형식으로 풀어낸 초등학생 대상의 ‘한강공원 비밀지도 : 강서에 숨겨진 황금을 찾아라’가 있다.

총 12개 코스로 구성된 ‘한강 역사 탐방’은 한강 역사 해설가가 한강 인근 유적지와 문화시설 등 코스에 얽힌 한강 관련 역사, 문화, 인물에 대한 해설을 해주는 도보관광 해설 프로그램이다. 올해 11월 30일까지 매주 화요일을 제외한 주 6일간 운영하며, 사전 예약 접수를 통해 진행된다.

최소 5명에서 최대 200명까지 신청 할 수 있고, 특히 외국인을 위한 영어 해설이 가능하다. 또한 한강 방문이 어려운 장애인․노약자를 위해 해설사가 신청단체를 찾아가는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12개 코스를 모두 완주할 경우에는 연말에 ‘한강역사탐방 수료증’을 수여받을 수도 있다.

‘한강공원 비밀지도’는 ‘투금탄 설화’ 속 우애 좋은 형제처럼 미션을 통해 황금도 얻고 협동심과 지혜를 키울 수 있는 초등학생 대상 스토리 보드게임이다. 6월 29일~7월 13일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 30분까지 개인 및 단체 참가자를 대상으로 강서한강공원에서 진행된다.

‘투금탄 설화’는 길을 가던 형제가 우연히 얻게 된 황금 두 덩이를 강물에 던지며 포기하고 형제간의 우애를 선택한다는 내용의 한강 배경의 옛 이야기다.

특히 강서한강공원은 설화의 배경이 되는 장소로 ‘투금탄 설화’ 이야기 공간이 조성되어 있어 그 의미를 더한다.

회당 총 20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형제, 자매, 친구와 함께 참여하여 직접 만든 황금덩어리도 찾고 최고의 형제(우승자)에 선발될 수 있도록 도전해보자!

모든 프로그램은 사전 접수를 통해 무료로 참가 가능하다. ‘한강 야경 투어’와 ‘한강공원 비밀지도’는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 (http://yeyak.seoul.go.kr)을 통해 접수하면 되고, ‘한강 역사 탐방’은 전용 홈페이지(http://visit-hangang.seoul.kr)를 통해 상시 접수가 가능하다.

 

박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주거환경신문(http://www.r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부천 성곡2-1구역 시공자 선정총
제기6구역, 사업시행인가 멀지 않
“진심어린 투명한 사업진행으로 사
분양가상한제 서울 27개동 지정
형형색색 가을빛 물든 도심 ‘서울
서울시 광진구 뚝섬로 599, 3층 (자양동), 전화: 02)461-5824, 팩스: 02)461-582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다05503 | 발행인 : 김진수 | 편집인 : 권종원 | 등록일 : 1998년 12월 16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종원 | Copyright 2003 주거환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rcnews.co.kr